[R]“이장들에게 서명 받아 제출”…의미 퇴색 우려
정현아 기자 2019-07-17

충주에서는 동충주역 유치와 충주댐 피해 보상 촉구를 위한 자발적인 시민 서명운동이 각각 추진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시가 제출 기한까지 정해주며 이장들을 통해 서명을 받고 있어 의미가 퇴색되지 않을지 우려되고 있습니다.


정현아 기자의 보돕니다.




















충주에서는
각종 시민 서명운동이 한창입니다.


<중간제목: 동충주역 유치·충주댐 피해 보상 요구 서명 각각 진행>


동충주역 유치와
충주댐으로 인한
피해 보상을 요구하기 위한
서명이 각각 진행되고 있는 겁니다.


목표는 10만 명.


충주시민들의 염원을 모아
동충주역을 유치하고
피해 보상도 받겠다는
취지인 겁니다.


서명 운동은
동충주역 유치추진위와
충주댐 피해 범시민대책위에서
추진하고 있습니다.


<중간제목: 충주 일부 읍·면·동 “이장회의서 서명 받아 제출” 요구>


하지만
충주시가 일부 이장들을 통해
시민 서명을 요구하고 있다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최근
충주의 한 읍·면·동에서 열린
이장회의 문섭니다.


동충주역과 충주댐 피해 보상을 위해
시민 서명운동을 하는데
이에 대한 협조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중간제목: “서명 받아 기한 내 해당 팀에 제출”>


각 마을 주민들에게 서명을 받아
기한까지 정해주며
해당 팀으로 제출하라고 되어 있습니다.


이장들에게 주민 서명을
요구하고 있는 겁니다.


해당 읍·면·동에서는
“시에서 서명 협조 요구가 들어와
이장회의에서 요청을 하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중간제목: 충주시 “협조 요청 들어와 전달한 것”>


충주시도 “추진위에서 협조 요청이 들어와
각 읍·면·동에 전달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대해
서명운동을 하고 있는 추진위는
“시 이통장협의회 관계자가 추진위원“이며
“지금은 모두가 힘을 모을 때”하고 말했습니다.


지역 발전을 위한
각 서명 운동의 의도는 좋지만


일각에서는
일부 동원이나 강요로 느껴질 수 있어
시민 염원을 모으겠다는
취지가 퇴색되지 않을지
우려되고 있습니다.
CCS뉴스 정현압니다.(편집 김 진)

전체
충주시
제천, 단양
중부4군
청주권
기타

충주시, 30일 의료분쟁 일일 상담실 운영

2019-08-16

충주박물관, 제2기 전통문화학교 수강생 모집

2019-08-16

[R]국토부 “동충주역 어렵다” 회신…충주시 “의중 파악”

2019-08-16

충주 친구청소년쉼터, 자전거 하이킹 챌린지 성금 기탁

2019-08-14

충주시, 오는 22일 한여름밤의 음악회

2019-08-14

충주 무예마스터십·㈜디에프텍 후원 협약

2019-08-14

충주서 40대 투신 소동

2019-08-14

[CCS충북방송영상]폭염 속 모자 쓴 충주 평화의 소녀상

2019-08-14

[R]폭염 속 야외 공공근로…충주서 60대 숨져

2019-08-14

[포토뉴스]충주 옛 모습 기록…‘충주 100년展’

2019-08-13

[R]‘충주사과’ 유통 경쟁력 UP

2019-08-13

이종배 의원 “발전용수 지역자원시설세 인상” 추진

2019-08-13

“건국대 의전원 불법 운영…이종배 의원 사죄하라”

2019-08-13

“골목상권 활성화”…충주시, 나들가게 지원

2019-08-12

조 시장 “의대 정원 확대·충대병원 분원 유치 힘 모아야”

2019-08-12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국제규격 경기장 조건 갖춰

2019-08-12

[R]‘무술+문화’…충주세계무술축제 30일 팡파르

2019-08-12

충주서 이웃 돌로 때려 숨지게 한 혐의…80대 검거

2019-08-12

[포토뉴스]“쿨한 여름”…충주시, 쿨링포그 설치

2019-08-09

충주고구려천문과학관, 두드림 프로젝트

2019-08-09

“폐기물 투기 금지”…충주시, 마을지킴이 구성

2019-08-09

충주무예마스터십 시민리포터 11명 위촉

2019-08-09

[R]“충주댐 피해 보상” 요구…실제 피해 규모는?

2019-08-09

충주 칠금동 제철유적 도 문화재 지정

2019-08-09

[기만사]김승우///충주시 정보기획팀장

2019-08-08

CCS CHUNG-BUK CABLE TV COMPANY

  • (주)씨씨에스충북방송
  • 대표: 이현무
  • 사업자등록번호: 303-81-18621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충북아00127
  • 등록일: 2014년 03월 13일
  • 제호: CCS충북방송
  • 발행인: 이현무
  • 편집인: 이기환
  • 주소: 충북 충주시 예성로114
  • 발행일: 2014년 03월 13일
  • 전화: 043-850-7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유경모
  • 개인정보책임관리자: 이현무
  • Copyright © ccstv.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