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이장들에게 서명 받아 제출”…의미 퇴색 우려
정현아 기자 2019-07-17

충주에서는 동충주역 유치와 충주댐 피해 보상 촉구를 위한 자발적인 시민 서명운동이 각각 추진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시가 제출 기한까지 정해주며 이장들을 통해 서명을 받고 있어 의미가 퇴색되지 않을지 우려되고 있습니다.


정현아 기자의 보돕니다.




















충주에서는
각종 시민 서명운동이 한창입니다.


<중간제목: 동충주역 유치·충주댐 피해 보상 요구 서명 각각 진행>


동충주역 유치와
충주댐으로 인한
피해 보상을 요구하기 위한
서명이 각각 진행되고 있는 겁니다.


목표는 10만 명.


충주시민들의 염원을 모아
동충주역을 유치하고
피해 보상도 받겠다는
취지인 겁니다.


서명 운동은
동충주역 유치추진위와
충주댐 피해 범시민대책위에서
추진하고 있습니다.


<중간제목: 충주 일부 읍·면·동 “이장회의서 서명 받아 제출” 요구>


하지만
충주시가 일부 이장들을 통해
시민 서명을 요구하고 있다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최근
충주의 한 읍·면·동에서 열린
이장회의 문섭니다.


동충주역과 충주댐 피해 보상을 위해
시민 서명운동을 하는데
이에 대한 협조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중간제목: “서명 받아 기한 내 해당 팀에 제출”>


각 마을 주민들에게 서명을 받아
기한까지 정해주며
해당 팀으로 제출하라고 되어 있습니다.


이장들에게 주민 서명을
요구하고 있는 겁니다.


해당 읍·면·동에서는
“시에서 서명 협조 요구가 들어와
이장회의에서 요청을 하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중간제목: 충주시 “협조 요청 들어와 전달한 것”>


충주시도 “추진위에서 협조 요청이 들어와
각 읍·면·동에 전달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대해
서명운동을 하고 있는 추진위는
“시 이통장협의회 관계자가 추진위원“이며
“지금은 모두가 힘을 모을 때”하고 말했습니다.


지역 발전을 위한
각 서명 운동의 의도는 좋지만


일각에서는
일부 동원이나 강요로 느껴질 수 있어
시민 염원을 모으겠다는
취지가 퇴색되지 않을지
우려되고 있습니다.
CCS뉴스 정현압니다.(편집 김 진)

전체
충주시
제천, 단양
중부4군
청주권
기타

[기만사]권순례///충주실버대학 부학장

2019-12-11

[포토뉴스]전문직여성 한국연맹 충주클럽 ‘조태희 회장’ 취임

2019-12-11

충주 수안보 하이스파 목욕료 1천원 인상

2019-12-11

[R]충주 A 고등학교 학업성적 관리 허술

2019-12-11

[기만사]이석행///한국폴리텍대학 이사장

2019-12-10

‘미사리 전설’ 유로 김철민, 18일 충주 콘서트

2019-12-10

[R]충주 건강복지타운 준공…상권 활성화 기대

2019-12-10

충주 폴리텍대, 용접 러닝팩토리 ‘문 활짝’

2019-12-10

[포토뉴스]“따뜻한 겨울”…충주상공회의소, 연탄 기탁

2019-12-09

충주시, 지역복지사업 평가 2년 연속 수상

2019-12-09

충주박물관, 올해 15만명 관람…20% 껑충

2019-12-09

충주시민행동 “옛 조선식산은행 복원 중단하라”

2019-12-09

[기만사]김익성///충주시 상수도과

2019-12-06

[포토뉴스]김원식 충주시시설관리공단 이사장 취임

2019-12-06

[포토뉴스]충주여성새로일하기센터, 사업 보고회 열어

2019-12-06

[포토뉴스]충주 중원역사문화레포츠특구 ‘우수’

2019-12-05

충주시, 수도검침원 처우 개선 추진

2019-12-05

[R]“추위야 반갑다”…충주서 즐기는 겨울

2019-12-05

[CCS충북방송영상] ‘털모자·목도리’…충주 평화의소녀상 온기

2019-12-05

“이웃에 나눔을”…충주시 온도탑 제막

2019-12-05

충주시 농산물 캐릭터 ‘충주씨’ 제작

2019-12-05

동충주산단 기공식…2022년 준공 목표

2019-12-04

[R]충주 호암택지 입주…호암직동 인구 껑충

2019-12-04

빛 독촉 이웃 흉기로 찔러, 살인미수 혐의 50대 검거

2019-12-04

충주시, 공중위생서비스 최우수 356곳 선정

2019-12-03

CCS CHUNG-BUK CABLE TV COMPANY

  • (주)씨씨에스충북방송
  • 대표: 이현무
  • 사업자등록번호: 303-81-18621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충북아00127
  • 등록일: 2014년 03월 13일
  • 제호: CCS충북방송
  • 발행인: 이현무
  • 편집인: 이기환
  • 주소: 충북 충주시 예성로114
  • 발행일: 2014년 03월 13일
  • 전화: 043-850-7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유경모
  • 개인정보책임관리자: 이현무
  • Copyright © ccstv.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