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헐값에 팔리지도 않는다…화훼농가 '생사기로'
김택수 기자 2021-01-20

[앵커멘트]
코로나19 장기화로 도내 화훼농가들이
극심한 경영난을 겪고 있습니다.

졸업과 입학식 등이 비대면으로 진행되며
수요가 줄어든 탓에

꽃 값이 평년 대비 30% 이하로 떨어진 건데요.

이마저도 팔기 어려운 실정이어서
일년 가까이 빚더미만 쌓이고 있습니다.

김택수 기잡니다.



[기사내용]
진천에서 25년째 장미 농사를 짓고 있는 이현규 씨,

<소제목> 야속한 코로나19...진천 화훼농가 경영난 심각

예년 같으면 졸업과 입학식이 몰려
눈코 뜰 새 없이 바쁜 시기인데,

요즘은 애써 키운 꽃을 폐기하는 경우도 다반삽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행사가 줄다보니
수요 부족에
애써 경매장에 상품을 내놔도
유찰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입니다.

<소제목> 예년대비 30% 수준 가격에 팔리지도 않아

가격도 형편 없습니다.

상품 기준 장미 10송이에
만원에서 12,000원을 호가했지만
지금은 잘 받아야 2,400원 남짓입니다.

<인터뷰> 이현규, 진천꽃수출영농조합법인 대표
"경매장에 출하를 하면 팔리지 않기 때문에 일부 폐기를 한다. 그래서 저희들은 여러가지 손실이 온다."

수출도 녹록지 않습니다.

진천 화훼농가의 주 수출국인 일본 역시
코로나19가 진정되지 않으면서

수요 부족에 따른
해외 판로가 사실상 막힌 겁니다.

<소제목> 수출길도 막혔는데 고정 지출비용은 증가

그 사이 난방비와 인건비 등
고정 지출은 오히려 늘어나고 있어
농가들은 그야말로 삼중고를 겪고 있습니다.

이 씨의 경우 국내 코로나19가 발생한 지
일년동안 매출은 절반으로 반토막 났고,

유지비용 조달을 위해 은행 빚만
2억 원 이상 늘었습니다.

이 씨 처럼
그나마 규모가 있는 농가들은 버티고 있지만

소규모 영세농가들은 작물을 바꾸거나
폐업을 하는 경우도 속출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이현규, 진천꽃수출영농조합법인 대표
"모든 사람들이 다 힘들어하는데 저희 같은 경우는 조수익(생산비를 포함한 수익)도 안되고 대출을 받아서 운영하고 있는 상태다. 작년에도 2억 원 정도 손실을 봤는데 올해 빨리 코로나19가 끝났으면 한다."

애써 수확해도 헐값에 팔지도 못하며
생사기로에 놓인 화훼농가들,

언제 끝날지 모르는 코로나19에
이제는 버틸 힘도 얼마남지 않았습니다.

김택숩니다.

<영상취재> 박강래 기자

전체
충주시
제천, 단양
중부4군
청주권
기타

[포토뉴스]충주경찰서, 차량 절도 미수 검거 유공 표창

2021-02-25

충주시, 씨앤바이오·유한킴벌리 투자 협약

2021-02-25

[R]‘시보떡 NO’…충주 공무원노조 관행 개선 목소리

2021-02-25

[포토뉴스]허용 기업은행 충주지점장, 지역 홍보‧봉사 공로

2021-02-24

한국교통대, 산학협력조직 역량강화 워크숍

2021-02-24

충주시, 해빙기 대비 급경사지 121곳 점검

2021-02-24

[R]충주시립미술관 어디로?

2021-02-24

충주서 상습 무전취식 혐의 50대 붙잡혀

2021-02-23

[R]충주 출렁다리 의견 엇갈려…위치‧규모 고심

2021-02-23

충주시, 한강수계 기금 18억여원…지원 추진

2021-02-23

[포토뉴스]충주 교현안림동, 저소득층 자녀 학용품 지원

2021-02-22

산림품종관리센터, 산림용 종자 유통조사

2021-02-22

한국교통대, 23일까지 신입생 추가 모집

2021-02-22

[R]영동 유학생 집단감염 지역사회 번지나?

2021-02-22

충주시농업기술센터. 비대면 창업 학교 운영

2021-02-22

충주시, 코로나19 소상공인 재난지원금 지급

2021-02-22

[포토뉴스]충주문화원, 문화학교 수강생 모집

2021-02-19

한국교통대, 미 캘리포니아 주립대 학술교류 등 협약

2021-02-19

충주시, 소상공인 점포환경 개선사업 확대

2021-02-19

[R]충주 코로나19…명절 이후 안정세 유지

2021-02-19

[포토뉴스]충주 엄정면, 예비 초등생 ‘희망 책가방 세트’ 지원

2021-02-18

충주소방서, 논‧밭두렁 소각 주의 당부

2021-02-18

한국교통대, 2020학년도 전기 학위수여식

2021-02-18

충주시, 생산적 일손 긴급지원반 6명 모집

2021-02-18

[R]충주 바이오헬스산업 컨트롤타워…“2022년 출범 목표”

2021-02-18

CCS CHUNG-BUK CABLE TV COMPANY

  • (주)씨씨에스충북방송
  • 대표: 이현무
  • 사업자등록번호: 303-81-18621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충북아00127
  • 등록일: 2014년 03월 13일
  • 제호: CCS충북방송
  • 발행인: 이현무
  • 편집인: 최봉식
  • 주소: 충북 충주시 예성로114
  • 발행일: 2014년 03월 13일
  • 전화: 043-850-7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유경모
  • 개인정보책임관리자: 이현무
  • Copyright © ccstv.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