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충주 라이트월드 철거 마무리…갈등 남겨
정현아 기자 2022-01-21

지난해 6월부터 시작된 충주 라이트월드 철거와 세계무술공원 원상복구가 사실상 마무리됐습니다.


최근 상인들의 반발이 가장 심했던 상가 건물까지 모두 철거됐는데요.


관광사업을 정리하기까지, 지역 내 적지 않은 후유증을 남겼습니다.


정현아 기자의 보돕니다.


빛 테마파크인 라이트월드와
관련 시설들이 철거되고
예전 쉼터의 모습을 되찾고 있는
충주 세계무술공원.


공원 곳곳에는
추위에도 산책을 즐기는
시민들이 눈에 띕니다.


<중간 제목: 충주 세계무술공원서 라이트월드 관련 상가 철거 완료>


최근 들어 상인들의 반발이 컸던
마지막 남은 상가 건물 1동이
해체됐고 가림막도 사라졌습니다.


라이트월드는 지난 2018년
충주지역 대표 관광지를 꿈꾸며
화려하게 빛을 내기 시작했지만


2019년 사용료 체납과
제3자 전대 행위,
무술공원 훼손 등을 이유로
사용수익허가가 취소되면서
시와 상인회는 수차례 갈등을 빚어왔고


법정 싸움 끝에
지난 6월 말부터 철거가 시작됐습니다.


<중간 제목: 공원 원상복구…환영‧안타까움 등 시민 의견 분분>


현재 공원에서 시설들이 사라졌고
대부분 원상복구가 됐지만


예전 공원 모습을 환영하는 의견과
투자 피해를 호소하며
대책을 요구해왔던
상인들을 안타까워하는 의견까지,
시민들의 반응은 분분합니다.


또 공원을 사용하도록 허가한
시를 지적하는 의견도 있었습니다.
<현장인터뷰>충주시민
“공원인데 큰 건물을 4동이나 지었잖아요. 난 그게 기본적으로 잘못됐다고 생각해요. 그런데 그렇게 지어놓고 써먹지도 못하고 철거하느라 몇 개월 걸렸잖아요. 그건 기본이 안 된 시 정책이에요.”


지난 2018년 개장 당시부터
선거 쟁점 중 하나였던 라이트월드.


<중간 제목: 2018년부터 쟁점화…지역 내 갈등 남겨>


올해 철거가 완료되기까지
지역 내 적지 않은
갈등과 후유증을 남겼습니다.


시청사 앞에서는
상인들의 거센 반발과
집회가 꾸준히 이어졌고
시청 공무원들과 충돌도 계속됐습니다.


또 상인회 철수를 요구하는
지역 시민단체와
이 단체를 지적하는
또 다른 단체의 갈등까지.


최근에는 더불어민주당 충주지역위원회에서
특별대책위원회를 구성하기로 하면서
갈등의 씨앗이 남아있는 상황 속
라이트월드의
화려했던 흔적은 사라졌습니다.


S/U--마지막 남은 상가 1동까지 철거가 완료되면서 세계무술공원은 약 7개월 만에 원상복구됐습니다. CCS뉴스 정현압니다. (편집 김 진)

http://ccs.co.kr/cn015f6faa

전체
충주시
제천, 단양
중부4군
청주권
기타

“택견‧씨름 국제적 역량 강화”

2022-05-26

무소속 시장 후보들, 우건도‧조길형 후보 ‘비난’

2022-05-26

[R]충주시장 선거 4파전…후보별 공약

2022-05-26

[포토뉴스]“충주 어려운 이웃 지원”…대흥건설, 성금 전달

2022-05-25

조길형 후보 “충주 국가정원 성공시킬 것”

2022-05-25

우건도 후보 “충주 의료 공공성 강화”

2022-05-25

충주시, 3년 만에 택견 대면 공개 행사

2022-05-25

[포토뉴스]"충주 저소득 가정 중고물품 지원"

2022-05-24

충주교육지원청, 신설 고교 교명 공모

2022-05-24

[R]라이트월드‧사퇴 요구 ‘공세’…“깨끗한 선거”

2022-05-24

충주시, 공공데이터 공모 선정

2022-05-23

환경실천연합회 등 깨끗한 충주만들기 앞장

2022-05-23

[R]충주시장 선거…‘라이트월드’ 공방

2022-05-23

[포토뉴스]“충주 아동 주거환경 개선 200만원 기탁”

2022-05-20

충주의료원, 비전 선포식…역량 강화

2022-05-20

충주운전면허시험장 신체검사 업무 종료

2022-05-20

충주시 “과수화상병 발생 과원 방제 총력”

2022-05-20

[포토뉴스]현대성우메탈노조, 성금 500만원 기탁

2022-05-19

충주 산림복지시설 연중 운영

2022-05-19

충주시, 군 소음 보상금 지급…월 3~6만원

2022-05-19

“라이트월드 초대권 배포”…“요구한 적 없어”

2022-05-19

[R]충주시장 후보 경쟁 본격화…이슈 신경전

2022-05-19

[포토뉴스]충주 주덕읍, 영농철 농촌 일손 돕기

2022-05-18

“건대 충주병원, 의료공백 해소 방안 마련하라”

2022-05-18

우건도 충주시장 후보 “지역총생산 10조원 시대”

2022-05-18

CCS CHUNG-BUK CABLE TV COMPANY

  • (주)씨씨에스충북방송
  • 대표: 김형준
  • 사업자등록번호: 303-81-18621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충북아00127
  • 등록일: 2014년 03월 13일
  • 제호: CCS충북방송
  • 발행인: 김형준
  • 편집인: 최봉식
  • 주소: 충북 충주시 예성로114
  • 발행일: 2014년 03월 13일
  • 전화: 043-850-7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유경모
  • 개인정보책임관리자: 김형준
  • Copyright © ccstv.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