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냉해와 가뭄’…단양 마늘농가 “수확 저조”
최상민 기자 2022-06-23

단양 마늘은 다른 품종에 비해 맵고 단단한 것이 특징인데요.



많은 분들이 선물용으로 많이 구입하며 전국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단양의 대표적인 작물입니다.


하지만 올해는 추위가 오래 이어지고, 비도 내리지 않아 수확량이 적고 마늘값도 올라 농민들의 시름이 깊습니다.


최상민 기자가 마늘 농가를 취재했습니다.
















단양 제일의 효자 작물인
마늘은
맵고 단단한 것이
특징입니다.


<중간제목 : 단양 한지형 마늘 ‘석회암 지대와 내륙산간 특징…마늘 생육에 유리’>
칼륨과 마그네슘 함량이 높고
인산의 함량도 적은데
석회암지대의 지리적 특성과
내륙산간 특유의
밤낮 간 큰 일교차가
마늘 재배에 유리한 조건을
제공해주기 때문입니다.


<중간제목 : 올해 ‘이상 기후 현상’…단양 마늘 수확에 치명타>
매년
절기 하지를 전후해
단양 마늘 농가는
수확철을 맞습니다.


하지만 올해는 봄 추위에
비가 오지 않는
이상 기후 현상으로
작황에 큰 피해를 입었습니다.


<현장인터뷰>김용선///단양마늘연구회 사무국장
“겨울가뭄도 심했고 마늘 구 비대기(마늘이 커지는 시기) 때 가뭄이 심해서, (마늘) 구가 제대로 형성이 안됐습니다. 전국적으로 다 이런 현상이 일어났고, (수확량이) 20~30% 이상 전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나고 있습니다.”


C.G.1///
특히 10a당 건조 예상수량을
작년과 비교해보면
무려 300kg 가까이
줄어든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크기도 작아지고
품질도 떨어지는 가운데
물가가 천정부지로 치솟아
마늘값도 작년 대비
한 접당 만원 가까이 올랐습니다.


<현장인터뷰>이희채///단양구경시장 마늘 상인
“단양에서 이게 마늘 가격이 형성되는 게 아니고, 단양은 전국에 (생산량이) 2%밖에 안 돼요. 그래서 마늘 가격이 남해 쪽에서 형성돼서 오는데, 남해 쪽도 흉작인가 봐요. 그래서 밭떼기서부터 (가격이) 올라가지고 올해는 수확량이 좀 적어요. 한 접당 만 원 정도 비싸다고 보면 돼요.”


농민들은 피해를 호소하며
농작물 재해보험 보상 확대와
재난지역 선포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군은 별다른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어
농민들의 시름은 깊어지고 있습니다.


CCS뉴스 최상민입니다.(편집 안동오)

http://ccs.co.kr/cn8af77e64

전체
충주시
제천, 단양
중부4군
청주권
기타

제천 “슬기로운 여름나기”… 폭염대비 캠페인

2022-08-10

김문근 단양군수, ‘단양 홍고추’ 홍보

2022-08-10

제천시, 국회의원 초청 지역발전 정책간담회

2022-08-10

제천 ‘농담’ 청년위원 발대식

2022-08-10

[포토뉴스](주)건주, 취약계층 위한 성금 1천만원 기탁

2022-08-09

단양 영춘면민 화합 콩쿠르대회 성료

2022-08-09

제천 문화의 거리 ‘지붕없는 미술관’ 열려

2022-08-09

단양 국‧도비 확보 정책 간담회

2022-08-09

제천 장락주공3단지, 제2호 금연아파트 지정

2022-08-09

단양군, ‘군민중심‧테마토론’ 회의방식 추진

2022-08-09

폭우로 덤프트럭 미끄러짐 사고…운전기사 사망

2022-08-09

“제천으로 치유여행 떠나요~”

2022-08-08

단양 ‘한여름 수상 페스티벌’ 개최

2022-08-08

제천 결혼이민자 사법통역사 ‘5명’ 전원 합격

2022-08-08

단양관광공사, ‘고객만족경영시스템’ 인증 취득

2022-08-08

단양군새마을회, 취약계층 어린이 도시락 배달

2022-08-05

민주평통 제천시협의회, 평화콘서트 ‘마음, 잇다’

2022-08-05

[CCS충북방송영상]폭염 속 시원한 폭포 ‘천동 다리안 계곡’

2022-08-05

제천 내토전통시장, ‘용기내 프로젝트’ 추진

2022-08-05

제천시, 2022년 2분기 독서통계 발표

2022-08-05

제천 씨알푸드, 유기농상품 대통령상

2022-08-05

제천시, 충북 규제개혁 우수사례 우수상

2022-08-04

제천서 U-15 전국중등축구대회 ''킥오프‘

2022-08-04

제천영화제, 제작지원 프로젝트 후보작 6편 선정

2022-08-04

단양 다누리도서관 ‘북캉스’ 인기

2022-08-04

CCS CHUNG-BUK CABLE TV COMPANY

  • (주)씨씨에스충북방송
  • 대표: 김형준
  • 사업자등록번호: 303-81-18621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충북아00127
  • 등록일: 2014년 03월 13일
  • 제호: CCS충북방송
  • 발행인: 김형준
  • 편집인: 최봉식
  • 주소: 충북 충주시 예성로114
  • 발행일: 2014년 03월 13일
  • 전화: 043-850-7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유경모
  • 개인정보책임관리자: 김형준
  • Copyright © ccstv.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