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코로나19 '비상'…일선 학교 원격수업 돌입
임가영 기자 2020-08-24

코로나19 '비상'...청주지역 학교 원격수업 돌입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격상되면서
고3을 제외한 청주 지역 학교 대부분이
24일부터 원격수업에 들어갔습니다.


수능을 100여일 앞둔 고3학생들은 물론
장기화된 원격수업으로 인한 교육 현장의
혼란이 커지고 있습니다.


임가영 기자의 보돕니다.







청주의 한 중학교 교문이 굳게 닫혔습니다.


23일 하루 8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무더기로 나오면서 유·초·중·고등학교
수업이 24일부터 2주간 중단된데 따른 조첩니다.


///9월 4일까지 60명 초과 학교 전면 원격수업///
도교육청은 코로나19 긴급 대책 회의를 갖고
다음달 4일까지 전교생 60명 초과 학교는
전면 원격수업을 시행하도록 했습니다.


60명 이하 학교는 학생 밀집도 등을 고려해
학교에서 자율적으로 등교 여부를 정하도록 했습니다.


<인터뷰 김정희 충북도교육청 혁신교육과정팀장>
"학생들이 스스로 자기의 학습을 계획하고 진행해야 하는 상황이다. 학교에서 선생님을 보면서 공부를 했던 때보다는 훨씬 혼자서 해나가는 그런 일들이 있기 때문에 자기주도적 학습력을 많이 키우고."


///고3만 등교수업...수능 100일 앞둔 시점 '혼란'///
다만 대입을 앞둔 고등학교 3학년만
등교수업이 이루어졌습니다.


청주의 한 고등학교 3학년 교실.


학생들은 잠시 주춤했던 코로나19에
마음을 다잡아보려 했지만


수능 100여일을 앞둔 시점에 터진
코로나19 재확산 소식에 혼란스런 마음을 감출 수 없습니다.


예년 같으면 자기소개서 작성이 마무리될 시점이지만
계속 미뤄진 대입 일정에


수능 마무리 준비에 자소서까지 함께 챙기다 보니
하루하루가 벅찬 것이 현실입니다.


<인터뷰 김기윤 청주 세광고 3학년>
"아무래도 입시 일정도 좀 전체적으로 미뤄지고 하니까 작년에는 이맘 때쯤이면 다 무리되고 자소서 마무리 하는 기간인데 지금 자소서 쓰고 있다보니 아무래도 늦는다는 느낌이 없지 않아 있었고.."


입시 담당 교사도 혼란스럽긴 마찬가집니다.


지난 1학기 상황이 재현되면서
학생들과 대면 상담이 원활히 이뤄지지 않다보니
입시준비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는 상황.


원격 수업 장기화에 따른
학력 격차도 문젭니다.


원격 수업 자체는 어느 정도 자리를 잡았지만
학생의 자기주도적 학습 몰입도에 따라
학생간 격차는 더 벌어지고 있습니다.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에 따른
등교 계획 변경에 교육현장에도
혼선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hcnnews임가영입니다.(신현균)

전체
충주시
제천, 단양
중부4군
청주권
기타

[R]수시 전형인데 원격수업?…학부모 '불만'

2020-09-18

충북 북부 빗방울…23~25도 예보

2020-09-18

충북 청년축제 18~19일 온라인 개최

2020-09-17

[R]부족한 수량에…독감백신 대란으로 번지나?

2020-09-17

충북 22~25도…미세먼지 좋음

2020-09-17

[R]또 낙하산?…가스안전공사 사장 선임 논란

2020-09-16

충북 흐린 가운데 비…5mm 예보

2020-09-16

[R]노인요양시설에서 또 '확진'…재확산 번지나?

2020-09-15

충북 16일 오후 비 소식…5~20mm

2020-09-15

[R]빨대현상 끝?…세종 인구 청주로 '슬금슬금'

2020-09-14

충북 낮 25~27도…미세먼지 좋음

2020-09-14

[R]질병관리청 승격…문 대통령 청주에서 임명장 수여

2020-09-11

충북도, FTA 피해 양돈농가 지원

2020-09-10

[R]야외 풋살장 등 체육시설, 방역 사각지대

2020-09-10

충북 소나기…5~40mm 예보

2020-09-10

제55회 전국기능경기대회…충북 96명 출전

2020-09-09

“댐 운영 개선·주민 피해 대책 마련하라”

2020-09-09

[R]"왜 우리만" 피씨방 등 고위험시설 업주 불만 고조

2020-09-09

[R]왜 우리만?…대면예배 금지 권고에도 '강행'

2020-09-08

충북 청년축제 온라인 진행

2020-09-08

충주·청주 코로나 환자 이송 음압구급차 투입

2020-09-08

[R]에어로케이 날개 펴나?…항공운항증명 발급 '초읽기'

2020-09-07

[R]동선 공개 지침 문제없나?…정부 지침에 지자체 '곤혹'

2020-09-07

충북도,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20일까지 연장

2020-09-07

[R]제10호 태풍 하이선 북상…충북 피해는?

2020-09-07

CCS CHUNG-BUK CABLE TV COMPANY

  • (주)씨씨에스충북방송
  • 대표: 이현무
  • 사업자등록번호: 303-81-18621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충북아00127
  • 등록일: 2014년 03월 13일
  • 제호: CCS충북방송
  • 발행인: 이현무
  • 편집인: 이기환
  • 주소: 충북 충주시 예성로114
  • 발행일: 2014년 03월 13일
  • 전화: 043-850-7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유경모
  • 개인정보책임관리자: 이현무
  • Copyright © ccstv.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