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코로나 속 관광 트랜드…‘자연 명소’ 인기
박종혁 기자 2021-06-11

지난해 관광명소 입장객 수가 한국문화관광연구원 관광지식정보시스템에 공개됐는데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수도권의 대형 밀집 시설보다는 단양 도담삼봉 같은 지방 자연 명소를 찾는 발길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보도에 박종혁 기잡니다.


<장소제목 : 단양군 매포읍 / 도담삼봉>


맑고 푸른 남한강
한가운데에 솟은 세 봉우리.


한 폭의 그림처럼
아름다운 풍경을 자랑하는
단양팔경 중 제1경 도담삼봉입니다.


<중간제목 : 단양 도담삼봉 지난해 방문객 수 269만명…전국 4번째>


한국문화관광연구원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이곳을 방문한 인원은 269만 명으로


경북 영덕 강구항과 전북 군산 선유도,
경기 용인 에버랜드에 이어
방문객이 4번째로 많았습니다.


2019년 입장객수 465만 명과 비교하면
42.3%나 감소한 수치지만,
오히려 입장객 전국 순위는
2단계 상승했습니다.
<전화인터뷰> 허철호 / 단양군 관광정책과 관광기획팀
“코로나 발생 이후에도 선방하는 부분이 있다고 판단하고 있고요. 도담삼봉과 같은 경관 관광지가 많다 보니까 비대면 관광지로서 각광을 받는 부분이 있어서 관광객을 코로나 시국에도 유지할 수 있는 큰 원동력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관광산업의 여파와 변화는 분명했습니다.


<중간제목 : 2020년 전국 관광지 평균 입장객 수 10만3천464명…전년比 47.2% 감소>


지난해 전국 관광지 평균 입장객 수가
절반 수준으로 감소한 가운데,


CG1///특히 코로나19 영향으로 놀이공원 등
수도권 대형 밀집 시설의 인기가 줄고,
지방 자연 명소를 찾는 발길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런 변화는 코로나19 사태로
밀집 시설 방문을 피하고,

대신 상대적으로 사람이 적은
지방의 자연 명소를
선호했기 때문으로 풀이됩니다.


CG2///지난해 충북의 인기 주요 관광지도
단양과 제천, 보은 등의 자연 명소가
상위권을 차지했습니다.///
<전화인터뷰> 허철호 / 단양군 관광정책과 관광기획팀
“지난해 코로나 발생 이후에 관광 분야에서는 비대면 관광지라는 부분이 많이 각광이 됐는데요. 도담삼봉 같은 경우는 비대면 관광지에 부합하는 부분이 큰 장점으로....”


코로나19가 불러온 달라진 여행 풍속도.


전문가들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도
이 같은 자연 관광지 선호 흐름이
이어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CCS뉴스 박종혁입니다. (편집 안동오)

http://ccs.co.kr/cn1131be69

전체
충주시
제천, 단양
중부4군
청주권
기타

제천시, 하수도 정비사업 착수…4년간 516억 투입

2021-07-30

단양군, 코로나19 사업자 지방세 감면

2021-07-30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코로나로 행사 규모 대폭 축소

2021-07-30

[R]4차 대유행 덮친 충북…지역사회 곳곳 ‘휘청’

2021-07-30

[포토뉴스]제천시, 하소천에 다슬기 20만 마리 ‘방류’

2021-07-29

제천시, 사랑의 헌혈 릴레이 캠페인

2021-07-29

단양군, ‘북벽지구 테마파크’ 내년 준공

2021-07-29

[R]유색 벼로 수놓은 논 그림…괴산·제천서 ‘활짝’

2021-07-29

코로나 확산 여파…단양군, 스포츠 대회 줄줄이 취소

2021-07-29

[포토뉴스]제천여고, 청소년 정책 제안 콘서트 ‘대상’

2021-07-28

카카오톡 채널 ‘단양군청’, 신속 소통 호평

2021-07-28

제천 청풍호에 10인승 수상비행기 도입

2021-07-28

마이크 피기스 감독, ‘올해의 큐레이터’ 선정

2021-07-28

국립공원공단, 단양황토마늘 판매 앞장

2021-07-28

[포토뉴스]제천署, 보이스피싱 막은 금융기관 직원 감사장

2021-07-27

제천시, ‘2050년 탄소중립 비전 선포식’

2021-07-27

단양군, 전국카누 선수권대회 유치…내년 4월 개최

2021-07-27

[R]힘겨운 여름나기…취약계층 폭염 대책 ‘비상’

2021-07-27

단양군, 공공시설물 8월 1일까지 임시 폐쇄

2021-07-27

[포토뉴스]단양 매포초 당선혜, 월드비전 엽서그리기 ‘대상’

2021-07-26

황토밭서 재배된 단양 어상천수박 ‘출하’

2021-07-26

단양군, 시루섬에 ''기적의 다리 프로젝트'' 추진

2021-07-26

제천 “지류형 지역화폐 발행 확대”…구매한도는 축소

2021-07-26

제천시, 화산동 남산에 ‘의병공원’ 조성

2021-07-26

[R]“4차 대유행인데”…체육대회·축제 앞둔 제천 불안 ‘고조’

2021-07-26

CCS CHUNG-BUK CABLE TV COMPANY

  • (주)씨씨에스충북방송
  • 대표: 김형준
  • 사업자등록번호: 303-81-18621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충북아00127
  • 등록일: 2014년 03월 13일
  • 제호: CCS충북방송
  • 발행인: 김형준
  • 편집인: 최봉식
  • 주소: 충북 충주시 예성로114
  • 발행일: 2014년 03월 13일
  • 전화: 043-850-7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유경모
  • 개인정보책임관리자: 김형준
  • Copyright © ccstv.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