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첨단 소재 '희토류'…충북도 선점 본격화
김택수 기자 2021-04-07

반도체와 이차전지 등
첨단산업 부품에 쓰이는 필수 광물,
바로 희토류인데요.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충북도가
호주의 한 광물업체와 손을 잡고
희토류 생산에 나섭니다.

올 연말 본격적인 가동을 앞두고
희토류 등
첨단 소재 산업을 육성하기 위한
전략 마련도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김택수 기잡니다.


첨단산업의 '비타민C'로 불리는 희토류는


반도체와 2차전지 뿐 아니라
우주산업과 정보통신기술 산업 등에 필요한
핵심 부품을 만드는 광물 소잽니다.


<소제목> 첨단 부품 소재 필수광물 '희토류'...국가 전략자원 부상


국내 수입량은 2014년 2천218톤에서
2018년 3천246톤으로 46%가 늘었고
올해는 4천300여 톤이 소요될 전망입니다.


문제는 전 세계 매장량의 36.7%를 점유한 중국이
이를 국가 전략 자원으로 규정해
수출을 통제하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는 겁니다.


이에 미국 정부도 희토류 공급망을
100일 이내에 재검토하도록 행정명령을 내리는 등


전 세계적으로 희토류를 확보하기 위한
총성 없는 전쟁이 펼쳐지고 있습니다.


충북도가 호주 한 광물업체로부터
700억여 원을 투자 받아


희토류 생산기지를 가동하려는 이유도
바로 여기에 있습니다.


<소제목> 호주 ASM社, 연말부터 청주 오창에서 희토류 생산


최근 충북도와 협약을 맺은 ASM사는
호주 시드니 서북부에 있는 광산에서
희토류를 채굴한 뒤


산화물 정련 과정 등을 통해 방사능 물질이
제거된 상태로 충북에 공급할 예정입니다.


공장은 청주 오창에 들어서는데
올 연말 본격 가동될 에정으로,


2년 뒤에는 연간 6천여 톤을 생산할 전망입니다.


국내 수요량을 모두 조달하고
수출까지 가능한 규몹니다.


<인터뷰> 이종구 충북도 투자유치과장
"2년 후에는 충분히 국내수요, 현재 4천300톤 정도인데 그때되면 5,6천톤이 될 전망인데 충분히 공급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


<장소CG> 친환경 희토류 첨단소재 육성 포럼, 7일 충북대 오창캠퍼스 융합기술원


이를 계기로 희토류 등 첨단소재산업을 육성하기 위한
전략 마련도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충북이 SK하이닉스 반도체와 LG솔루션 등
국내 기업 생산거점인 동시에


다목적방사광가속기와
소재부품장비 특화단지가 들어서는 만큼


첨단 필수소재인 희토류 생산기지 구축으로
후방산업 육성과 밸류체인 확보가 동시에 가능하기 때문입니다.


<인터뷰> 이종현 충남대 신소재공학과 교수
"원소재를 중국에 의존한다는 게 우리나라 산업발전의 불안요소다. 그것을 호주와 함께 기술을 연합해서 국산화시킨다는 것은 앞으로 우리나라 성장동력을 이끌어 갈 것이라고 본다."


언제 끊길지 모르는 공급 절벽 위기에서 벗어나
21세기 첨단산업 주도권을 확보할 지,


충북의 희토류 산업 육성이 주목받고 있습니다.


김택숩니다.



전체
충주시
제천, 단양
중부4군
청주권
기타

충북 낮 5~10㎜ 비…“돌풍·천둥 주의”

2021-05-24

[R]새로운 장르 도전…‘바람난 여류작가 3인전’

2021-05-21

[R]‘충북 거리두기 준2단계’ 3주 연장…내달 13일까지

2021-05-21

충북 주말 낮 기온 올라…미세먼지 ‘좋음’

2021-05-21

충북 낮 17~21도…오후까지 최대 30㎜ 비

2021-05-20

[R]여중생들 투신…"제대로 된 상담도 없었다"

2021-05-18

충북 일교차 15도 안팎…미세먼지 보통

2021-05-18

[R]썰렁한 대학가…코로나가 앗아간 ''성년의 날''

2021-05-17

충북 새벽부처 아침사이 비…“빗길 교통안전 유의”

2021-05-17

[R]“지역 미술에 생기를”...UM갤러리 엄은숙 대표

2021-05-14

충북도, 축산 정보통신기술 시설 지원

2021-05-14

“충북선 달천구간 개선”…범시민위 국회 방문

2021-05-14

충북 아침부터 최대 20㎜ 비…“돌풍 주의”

2021-05-14

충북도, 노후 경유 농기계 조기폐차 지원

2021-05-13

[R]재의요구 없던 일…자치경찰조례 논란 ''일단락''

2021-05-13

충북도, 코로나19 확산 방지 종교계 협조 요청

2021-05-13

충북 낮 최고기온 30도…“큰 일교차 유의”

2021-05-13

충북 낮 최고기온 29도…미세먼지 ‘좋음’

2021-05-12

[R]충북개발공사 A간부 투기 정황 윤곽

2021-05-11

충북 낮부터 맑음…미세먼지 ‘좋음’

2021-05-11

[R]충북개발공사 간부 투기 의혹 '일파만파'

2021-05-10

충북 흐리고 비…낮 최고기온 24도

2021-05-10

[R]윤갑근 전 고검장, 1심서 '징역 3년'

2021-05-07

충북 주말 강풍에 황사까지…미세먼지 ‘나쁨’

2021-05-07

충북도교육청, 학교 공문서 진단 키트 개발

2021-05-06

CCS CHUNG-BUK CABLE TV COMPANY

  • (주)씨씨에스충북방송
  • 대표: 김형준
  • 사업자등록번호: 303-81-18621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충북아00127
  • 등록일: 2014년 03월 13일
  • 제호: CCS충북방송
  • 발행인: 김형준
  • 편집인: 최봉식
  • 주소: 충북 충주시 예성로114
  • 발행일: 2014년 03월 13일
  • 전화: 043-850-7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유경모
  • 개인정보책임관리자: 김형준
  • Copyright © ccstv.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