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점주도 모르는 수수료를?…‘배달 앱’ 횡포 논란
황정환 기자 2021-05-24

스마트폰으로 간편하게 음식을 주문하는
‘배달 앱’ 이용하는 분들 많으실 텐데요.


그런데 배달 앱 후발주자인 쿠팡이츠가
가맹점 모집 당시
점주에게 설명한 수수료보다


더 많은 돈을 받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영업 사원 단순 실수인지
사업 확장을 위한 의도적인 전략인지,


횡포 논란으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황정환 기자가 보도합니다.


--------------


청주에서 배달전문 음식점을 운영하는 나정훈 씨.


지난해까지 기존 3개 배달 앱을 이용하던 나정훈 점주는
지난 3월 쿠팡이츠에 가입했습니다.


거리에 관계없이
점주가 부담하는 배달비가 3천원이고,


단건 배달로 질 높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는 장점을
해당 영업 사원에게 설명 받았기 때문입니다.


<질 높은 서비스로 쿠팡이츠 가입했지만 점주도 모르는 수수료에 '당황'>


그러나 막상 정산보고서를 받아 든 나 씨는
문제가 있음을 느꼈습니다.


설명 받지 못한 수수료가 책정돼 있었던 겁니다.


계약에 따라 다르지만
통상 프로모션을 적용 받으면 주문 1건 당 배달료는 5천원으로,
점주가 3천원 , 고객이 2천원을 부담합니다.


<고객 배달료 일부 수수료 점주가 부담, 관련 내용 설명 받지 못해>


그런데 고객이 내는 요금의 부가세 9.1%에 해당하는
192원을 ‘광고요금’ 명목으로 점주에게 부과한 것인데,


이런 설명을 가입 전에
전혀 듣지 못 했다는 겁니다.


예를 들어 쿠팡이츠로 한 달 1000건을 주문 받을 경우,
광고 요금 명목으로
18만 2천원을 추가 부담해야 하는 겁니다.


<인터뷰> 나정훈/ 청주 배달전문점 점주
“업주들이 봉도 아니고... 3000원으로 미끼를 던져 놓고 우리가 진짜 제대로 된 영업이고 그랬다면 인정을 하겠는데...”


<서울·청주 같은 배달 수수료 책정에 형평성 '논란'>


이 때문에 전체 주문 금액이 높지 않으면
업주 입장에선 판매 마진이 더 떨어질 수 밖에 없습니다.


같은 음식이라도 가격 차이가 있는
서울과 청주에서
똑같은 배달 수수료를 책정한 것도
문제라는 지적입니다.


<현장녹취> 청주 배달전문 식당 운영자 (음성변조)
“엄청 많이 떼가요. 무얼 떼가는지 (정확히) 모르지만... 만원 팔면 원가 빼면 거의 (남는게) 없어요.”


<쿠팡이츠, 관련 내용 확인하겠다는 입장>


이에 대해 쿠팡이츠는
당장 이렇다 할 답변을 내놓지 않았습니다.


“영업 사원 설명 누락 여부는
그 내용을 확인하기 어렵고,


“수수료 부가세 부분 등은
계약서에 명시 돼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정확한 사실 관계를 확인하겠다는 입장입니다.


<전화녹취> 쿠팡이츠 관계자 (음성변조)
“계약서 상에 그게 있는지는 확인을 해봐야 할 것 같구요. 제가 알기로는 해당 계약하는 부분에 있어서 확인해보고...”


배달 시장의 급격한 성장과 함께 불거진
대형 배달앱 운영 업체의 수수료 횡포 논란,


의도적인 영업전략은 아닌지,
업주들은 의구심을 감추지 못하고 있습니다.


황정환입니다.

전체
충주시
제천, 단양
중부4군
청주권
기타

충북 이달 19일부터 고3·교직원 화이자 접종

2021-07-16

충북 주말 강한 소나기…“돌풍 2차 피해 주의”

2021-07-16

충북도 “다중이용시설 종사자 수도권 방문 자제” 요청

2021-07-15

충북 폭염에 가끔 소나기…낮 최고 30~33도

2021-07-15

충북도, 말레이시아 진출 기업 모집

2021-07-14

충북도, 소상공인지원센터 개소

2021-07-14

충북 6월 취업자 1천명 증가

2021-07-14

충북 낮 최고 33도 ‘찜통더위’…“온열질환 주의”

2021-07-14

[R]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사적모임 5인 이상 금지

2021-07-13

충북 낮 최고 34도 ‘찜통더위’…“열대야 지속”

2021-07-13

[R]거리두기 4단계 적용…수도권 골퍼, 충북으로 몰리나?

2021-07-12

충북도교육청 “학생‧교직원 수도권 등 방문 자제”

2021-07-12

충북 폭염특보 ‘찜통더위’…체감온도 35도 이상

2021-07-12

음성‧충주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2021-07-09

충북 흐리고 새벽부터 비…“교통안전 등 유의”

2021-07-09

충북도교육청, 2학기 전면 등교 전 학교 안전점검

2021-07-08

[R]충북 중‧북부 확진자 증가…대부분 ‘타지역 접촉’

2021-07-08

충북 오전부터 5~40㎜ 소나기…“온열질환 주의”

2021-07-08

충북 50~100㎜ 강한 장맛비…“안전사고 등 주의”

2021-07-07

충북도, 농기계 임대료 감면 12월까지 연장

2021-07-06

충북도-더불어민주당, 현안 해결‧국비 확보 ‘맞손‘

2021-07-06

충주‧진천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2021-07-06

충북 오후 10~60㎜의 비…“산사태 주의”

2021-07-06

충북도, 고용우수기업 20곳 인증패 수여

2021-07-05

충북도교육청, 상반기 1조3천275억 집행

2021-07-05

CCS CHUNG-BUK CABLE TV COMPANY

  • (주)씨씨에스충북방송
  • 대표: 김형준
  • 사업자등록번호: 303-81-18621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충북아00127
  • 등록일: 2014년 03월 13일
  • 제호: CCS충북방송
  • 발행인: 김형준
  • 편집인: 최봉식
  • 주소: 충북 충주시 예성로114
  • 발행일: 2014년 03월 13일
  • 전화: 043-850-7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유경모
  • 개인정보책임관리자: 김형준
  • Copyright © ccstv.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