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이준석 대세론 먹혔다…충북에도 세대교체 바람?
황정환 기자 2021-06-11

국민의힘 당 대표 경선에서
이준석 후보가 당선됐습니다.


파격적인 변화를 내세운
30대 제1야당 대표 출현에,


내년 충북지역 지방선거 구도에도
상당한 변화가 예상됩니다.


황정환 기잡니다.
------------


<현장음>


"국민의힘 당대표로 이준석 후보가 선출됐음을 선포합니다."


이준석 태풍이 국민의힘 지도부에 상륙했습니다.


<소제목> 국민의힘 새 대표에 이준석...득표율 43.8%


국민의힘 당 대표 경선에서
이준석 후보는 9만 3,392표,
득표율 43.82%로 1위에 올랐습니다.


보수정당이자 제1야당에
1985년 생, 30대 대표가


내년 대선과
지방선거를 진두지휘 할 사령탑에 오른 겁니다.


수락 연설에 나선 이 대표는
공정을 강조했습니다.


<소제목> 이준석 "누구에게나 공정한 기회 제공하겠다"


누구에게나 공정한 기회를 제공하겠다는 것으로,


경선 기간 공약했던
공직 후보자 자격시험의 구체적인 실행 방안 마련도
약속했습니다.


<인터뷰> 이준석, 국민의힘 당 대표
"가장 먼저 추진할 변화는 공직 후보자 자격 시험 구체적인 설계와 토론 배틀, 연설 대전 등을 통한 대변인단의 공개 경쟁 선발입니다. 우리 당은 앞으로 정치하는 사람이라면 남녀노소 누구나 공정하게 경쟁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 것입니다."


이에 내년 지방선거를 앞둔
충북 정가에도 새로운 변화가 예상됩니다.


핵심 키워드는 단연 세대교쳅니다.


당 대표가 직접 공정한 기회를 화두로 던진 만큼
충북 역시 능력을 갖춘 정치신인이


주목 받을 수 있는 환경이
자연스럽게 조성될 것이란 관측입니다.


<소제목> 국민의힘 충북에서도 정치신인 중용 가능성 '주목'


반면 현직 단체장 또는 기득권을 쥔
기성 정치인의 경우,


다시 본선 무대에 오르기까지
종전 보다 험난한
검증 절차를 밟아야 할 것으로 보입니다.


도내 이준석계로 불릴 만한 인사가
거의 없다는 점도
눈여겨 볼 대목입니다.


통상 당 대표와의 정치적 스킨십과 유대는
공천 경쟁에서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는데


현재 도내 8명의 국민의힘 당협위원장 가운데
이 대표 인맥으로 분류되는 인사는
단 한명도 없습니다.


<소제목> 충북에 '이준석계'로 불릴 만한 인사 없어


그나마 바른미래당에서 잠시 한 배를 탔던
김수민 전 의원과
신용한 전 대통령직속청년위원장 등이
약간의 인연이 있을 뿐입니다.


공천 과정에서 계파가 차지하는 비중이
그만큼 줄어들 수 있다는 얘깁니다.


충북 정가에도 변화의 바람이
거세질지 주목되는 가운데


새로운 당 지도부가 구체적인 공천룰을
어떻게 마련할 지,


그리고 차기 대선을 겨냥한 보수대연합 시기가
언제, 어떻게 결정되느냐에 따라


내년 지방선거 충북 선거구도는
다시한번 요동칠 전망입니다.


황정환입니다. (촬영: 임헌태)

http://ccs.co.kr/cn2bcce2c4

전체
충주시
제천, 단양
중부4군
청주권
기타

충북, 내년부터 농업인 공익수당 시행 전망

2021-07-29

충북 거리두기 3단계…600명 이하 전면 등교

2021-07-29

충북 폭염·열대야 지속…오후부터 5~40㎜ 소나기

2021-07-29

충북 과수화상병 소강 국면

2021-07-28

[R]계곡 몰린 피서객…일부 ‘NO 마스크’

2021-07-28

충북도, 여름철 전력수급 안정화 대책 마련

2021-07-28

[R]충북 중‧북부 코로나19 확산세…확진자 잇따라

2021-07-28

충북 구름 많고 무더위 지속…“온열질환 주의”

2021-07-28

충북도, 여름철 환경오염 행위 단속

2021-07-27

충북도 “토지 거래 공무원 가족 5명 자료 경찰 제공”

2021-07-27

[R]충북 연일 폭염…농작물‧가축 피해 주의

2021-07-27

충북서 온열질환자 잇따라

2021-07-27

충북 중‧북부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2021-07-27

충북 당분간 폭염 지속…오후 한 때 소나기

2021-07-27

충북도, 11월까지 농지이용 실태조사 실시

2021-07-26

충북 고3 수험생 ‘찾아가는 수시상담’ 진행

2021-07-26

[R]‘충북 거리두기 3단계+α’ 상향…방역 수칙 강화

2021-07-26

충주‧제천‧음성, 코로나19 확진 잇따라

2021-07-26

충북 전역 폭염경보…낮 최고 35도 ‘무더위’

2021-07-26

충청권 광역생활경제권 전략수립 순항

2021-07-23

충북 지자체 자율접종 26일 시행

2021-07-23

충북 주말 35도 안팎 무더위…“야외활동 주의”

2021-07-23

[R]충북 장애인 선수들의 아이스하키 ‘도전기’

2021-07-22

충북 초·중·고 여름방학 기간 제각각

2021-07-22

충북 당분간 무더위 지속…“건강관리 유의”

2021-07-22

CCS CHUNG-BUK CABLE TV COMPANY

  • (주)씨씨에스충북방송
  • 대표: 김형준
  • 사업자등록번호: 303-81-18621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충북아00127
  • 등록일: 2014년 03월 13일
  • 제호: CCS충북방송
  • 발행인: 김형준
  • 편집인: 최봉식
  • 주소: 충북 충주시 예성로114
  • 발행일: 2014년 03월 13일
  • 전화: 043-850-7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유경모
  • 개인정보책임관리자: 김형준
  • Copyright © ccstv.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