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계곡 몰린 피서객…일부 ‘NO 마스크’
황정환 기자 2021-07-28

[앵커멘트]
코로나19 상황이 엄중하지만
휴가철 계곡을 찾는 사람들도
조금씩 늘고 있습니다.


중요한 건 방역인데요.


현장을 가보니 마스크를 쓰지 않거나
사적 모임 5인 이상 집합금지 위반 의심 사례도
적지 않았습니다.


도내 피서지 방역실태,
황정환 기자가 현장 취재했습니다.


[기사내용]
괴산 칠성면 한 계곡.


뜨겁게 내리쬐는 햇볕을 피해
피서객들이 물놀이를 즐기고 있습니다.


구명조끼를 입은 어른 아이부터
바위를 의자 삼아 발에 물을 담근 어른들까지.
더위를 이겨내는 방법도 제각각입니다.


<스탠드업>
20일 넘도록 이어지는 폭염에
많은 피서객들이 계곡을 찾은 건데요.


가족 나들이 객들이 이곳을 많이 찾았는데,
대부분이 기본적인 방역 수칙인 마스크를 잘 착용하며
휴가를 즐기고 있습니다.//


코로나19가 바꾼 여름 휴가지 풍경입니다.


<인터뷰> 박노성/ 청주 가경동
“어린애들까지 다 마스크를 잘 쓰고 있고, 엄마 아빠 함께온 아이들도 (방역수칙을) 잘 지키는 것 같습니다.”


<인터뷰> 정은해, 김지성/ 충남 천안시
“아무래도 워터파크나 이런 곳이 밀집돼 있어 휴가철이어서 복잡하잖아요. 여기도 지금 조금 있긴 하지만 야외여서 다들 이렇게 마스크 (잘) 착용해서 덜 불안해요.”


다시 찾아온 여름 휴가철,
피서객들이 모여들고 있지만


달갑지 않은 코로나19에
인근 상인들의
한숨은 여전합니다.


<인터뷰> 조미연/ 괴산군 칠성면 계곡 상인
“냉수, 시원한 물 음료수 같은 거 드시지 옥수수 판매가 전혀 안돼요. 올해 같이 장사 안 되긴 처음이에요.”


그렇다면 피서지 방역수칙은 제대로 지켜지고 있을까.


일부 현장에선 우려스런 상황을
손 쉽게 찾아볼 수 있었습니다.


삼삼오오 물놀이를 즐기는
상당수가 마스크를 쓰지 않았고,


사적 모임 5인 이상 집합금지 위반이
의심되는 경우도 곳곳에서 보였습니다.


<현장녹취> 계곡 피서객
“(아까 마스크 안 쓰셨던데요?) 물에 들어가서 안 썼어요.”


지자체 차원에서도 이런 상황을 파악하고 있지만
딱히 제제가 쉽지 않은 실정입니다.


계곡에 초소를 설치하고
안전 요원을 배치한 뒤 방역수칙 준수 등을
점검하고 있지만


야외 마스크 착용은
2m 이상 거리두기가 어려운 경우에만 상시 착용하면 되기 때문에
단속이 아닌 단순 계도에 그칠 수밖에 없습니다.


<전화녹취> 괴산군 관계자
“물놀이 할 때는 의무는 아니고 권고라서 초소에 있는 요원분들한테 싫어하는 분들이 계셔서 되도록이면 마스크 착용 부탁을 하는데, 안 쓰셔도 과태료 대상은 아니어서”


27일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는 1,896명으로
또 다시 역대 최다를 기록한 상황.


그 여느 때보다 방역 지침을 준수하는
피서객들의 성숙한 시민의식이 필요해 보입니다.


황정환입니다.

http://ccs.co.kr/cn7ab8076d

전체
충주시
제천, 단양
중부4군
청주권
기타

충북 지역 구름 많음…최고 24~28

2021-09-02

[R]충북 8월 확진자 수 1천334명 월간 최대

2021-09-01

충주‧음성‧괴산,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2021-09-01

충북 비 피해 잇따라…7건 접수

2021-09-01

충북 일부 지역 5~40mm…낮 최고 25도

2021-09-01

충북 내년 정부 예산 ‘7조원 시대’…역대 최대

2021-08-31

충북도, 의약품 판매업소 지도 점검

2021-08-31

충북 중‧북부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2021-08-31

충북 50~150㎜ 비…“천둥·번개 동반 집중호우”

2021-08-31

[R]충북 출산율 최저치 경신…‘아기 울음소리 끊긴다’

2021-08-30

이시종 지사 “아프간 특별기여자 입소 후속 대책 마련”

2021-08-30

“충북 88.4% 상생 국민지원금…1인당 25만 원”

2021-08-30

충북 중‧북부 코로나19 확진 잇따라

2021-08-30

충북 30~80㎜ 강한 비…낮 기온 22~25도

2021-08-30

[R]다락방의 불빛 Jazz의 밤...조항선 트리오

2021-08-27

충북교육청, 욕설 등 악성민원 엄정 대응

2021-08-27

8월 충북 제조업 BIS 전월 比 4%P 인상

2021-08-27

충북 확진자 중 외국인 13.6%

2021-08-27

충주‧괴산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2021-08-27

충북 주말 흐리고 산발적 비…“지반 약화 대비”

2021-08-27

청주지법-신복위 “충북도민 경제적 재기 지원”

2021-08-26

충북소방본부, 추석 연휴 대비 화재안전대책

2021-08-26

충북도교육청 “교직원 갑질 피해 감소”

2021-08-26

충북도, 15개 지방공공기관 채용 실태 조사

2021-08-26

충북도 “9월말까지 도민 70% 접종완료 목표”

2021-08-26

CCS CHUNG-BUK CABLE TV COMPANY

  • (주)씨씨에스충북방송
  • 대표: 김형준
  • 사업자등록번호: 303-81-18621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충북아00127
  • 등록일: 2014년 03월 13일
  • 제호: CCS충북방송
  • 발행인: 김형준
  • 편집인: 최봉식
  • 주소: 충북 충주시 예성로114
  • 발행일: 2014년 03월 13일
  • 전화: 043-850-7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유경모
  • 개인정보책임관리자: 김형준
  • Copyright © ccstv.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