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충북 코로나19 소아 확진자 ‘사각지대’
임가영 기자 2022-03-07

코로나19 소아 확진자가 많아지자


정부가 전국에 ‘소아 특화 거점 전담병원’


28곳을 지정했습니다.





하지만 전국 17개 시도 가운데


충북은 강원과 함께 소아 전담병원이


한 곳도 없는 상황인데요.





소아 확진 환자를 위한


대면 진료나 입원 치료가


제 때 이뤄지지 않다보니





위중증 사례로 이어질 우려가 높습니다.





임가영 기자의 보돕니다.





40개월 자녀를 둔 41살 A씨.





자녀가 코로나19에 확진돼


며칠 째 열이 41도를 넘나들던 그 순간을


떠올리면 아직도 아찔합니다.





바뀐 방역지침에 대면진료가 불가능해


낮에는 해열제로 꾸역꾸역 버텼지만





밤만 되면 고열에 시달리는 자녀를 위해


자신이 해줄 수 있는 일이 하나도 없었기 때문입니다.





///새벽 시간 재택상담센터,보건소 등 전화 연결 안돼 '발동동'//





청주시가 운영하는 재택관리지원상담센터는 물론


보건소, 청주의료원도 새벽에는


전화 연결이 안 되는데다


119마저도 어쩔 수 없다는 답변이 돌아온 것.





이후 오송 베스티안병원에서 어렵게


대면 진료를 받고


지금은 증세가 좀 호전됐지만


그 때만 떠올리면 아직도 분통이 터집니다.





<전화 인터뷰 소아 확진자 부모>


“밤에 열이 나는데 전화도 잘 안 받더라고요. 콜센터 그 쪽도 전화 안 받고 의료원도 전화 안 받고 119에 전화하니까 119에서도 아이 41도까지 올라간다고 하는데 119도 해줄게 없다고 하니까 너무 답답하고 어디다 하소연 할지 모르겠고 진짜 너무 어이가 없더라구요.”





지난 주말 고열 등 코로나19 유사 증세를 보인


생후 100일된 신생아와 그의 부모들도


천당과 지옥을 오갔습니다.





///"일부 병원 고열 난다고 하니 소아 진료 거부"///





일단 고열이 난다고 하니 일방 병원에서


진료를 거부했고,





수 십 통에 전화 문의 등


우여곡절 끝에 방역당국에 도움을 받아서야


충북대학교병원 응급실 진료를 받을 수 있었습니다.





이처럼 코로나19 급속한 확산세로


충북의 소아 확진자도 덩달아 늘고 있지만





///소아 특화 거점 전담병원 전무한 충북...소아 확진자 사각지대///


외래 대면진료나 입원 지원 등을 곧바로


받을 수 있는 곳은 전무한 실정입니다.





정부가 전국에 '소아 특화 거점 전담 병원’


28곳을 지정했지만 충북은 단 1곳도 없는 실정.





그나마 있는 아동전문병원 4곳도 청주권에만


몰려 있어 충북은 그야말로


코로나19 소아환자 '사각지대'나 다름없습니다.





이마저도 청주 모 아동전문병원의 경우


호흡기클리닉과 신속항원검사까지 병행하다보니


실질적으로 소아들이 제 때 진료를 받기도 힘든 상황입니다.





///소아 확진자 치료 환경 '열악'..."병의원과 유기적 협조체제 노력"///


이에 대해 충북도는 도내 소아 아동 확진자가


치료를 받을 수 환경이 열악한 것은 사실이지만


베스티안 병원에 21병실이 확보돼 있는 만큼





도내 병의원과 유기적인 협조체제를 구축해


소아 확진자 관리에도 힘쓰겠다고 밝혔습니다.





<인터뷰 이수현 충북도 감염병관리과장>


“진료를 거부 당하는 경우가 있다는 민원을 계속 받고 있습니다. 이부분에 대해선 저희가 의료기관 담당하고 부서하고 의료기관과 협의해서 그 부분 문제 없도록 풀어가려고 하고 있는데 다만 지금 도내 의료 인프라가 부족한 부분도 없지 않아 있기 때문에 노력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전체 확진자 중 12%를 차지하고 있는


10대 미만 확진자.





하지만 유아를 포함한 소아확진자도


성인과 동일하게 일반 관리군으로 분류되고 있어


이들을 위한 대책 마련이 시급해 보입니다.





NEWS임가영입니다.(영상취재 유성훈 기자)



http://ccs.co.kr/cn560c9ef8

전체
충주시
제천, 단양
중부4군
청주권
기타

충북도 무형문화재 공개 행사 개최

2022-04-25

26일 충북지역 대체로 흐리고 비

2022-04-25

김영환 예비후보, 이시종 지사 만나 현안 논의

2022-04-22

충북 중‧북부 코로나 확진자 536명 발생

2022-04-22

23일 충북 흐리고 대기 건조…“산불 주의”

2022-04-22

충주 중‧북부 코로나19 확진자 633명

2022-04-21

22일 충북 흐리고 건조…“산불 화재 유의”

2022-04-21

충북 중‧북부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2022-04-20

21일 충북 구름 많음…낮 최고 24도

2022-04-20

충북 중‧북부 코로나 876명 확진

2022-04-19

20일 충북 지역 맑고 따뜻한 봄 날씨

2022-04-19

충북도, 건물형 태양광 실증센터 건립 협약

2022-04-18

[R김영환 도지사 예비후보 “충북에 대한 진심”

2022-04-18

충북 중‧북부 코로나19 확진자 736명 발생

2022-04-18

19일 충북 지역 맑음…완연한 봄 날씨

2022-04-18

[R]거리두기 18일부터 해제…마스크 착용 유지

2022-04-15

16일 충북 맑고 포근…미세먼지 ‘좋음’

2022-04-15

[R]김병우 조기 등판…변곡 맞은 충북교육감 선거

2022-04-14

충북 중‧북부 코로나19 확진자 949명 발생

2022-04-14

15일 충북 구름 많고 약간 쌀쌀

2022-04-14

“과수화상병 예측 시스템 활용 적기 방제”

2022-04-13

충북 중‧북부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2022-04-13

“충북 전역 오존경보제 확대 시행”

2022-04-13

14일 충북 흐리고 오전까지 비

2022-04-13

충북도, 축산농가 사료구매 자금 지원

2022-04-12

CCS CHUNG-BUK CABLE TV COMPANY

  • (주)씨씨에스충북방송
  • 대표: 김형준
  • 사업자등록번호: 303-81-18621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충북아00127
  • 등록일: 2014년 03월 13일
  • 제호: CCS충북방송
  • 발행인: 김형준
  • 편집인: 최봉식
  • 주소: 충북 충주시 예성로114
  • 발행일: 2014년 03월 13일
  • 전화: 043-850-7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유경모
  • 개인정보책임관리자: 김형준
  • Copyright © ccstv.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