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김병우 조기 등판…변곡 맞은 충북교육감 선거
남궁형진 기자 2022-04-14

지방선거 후보자 등록 한 달을 앞두고
충북도교육감 선거판이 변곡점을 맞았습니다.


김병우 교육감이 이달 말 예비후보에 등록해
본격적인 선거전에 뛰어드는 것인데요,

김 교육감에 도전하는 세 예비후보의 단일화
논의는 여전히 안갯속입니다.

남궁형진 기자의 보도입니다.




지난 1월 중순 기자 간담회에서 3선 도전을
공식화한 김병우 교육감.


당시 그는 직무에 충실하다 5월 12일과 13일
진행하는 후보자 등록 뒤 선거 준비에 나서겠다고
말했습니다.


//소제목 : 3선 도전 김병우 교육감 예비후보 등록으로 전략 변경//


하지만 그로부터 석 달이 지나기 전
김 교육감은 조기 등판으로 전략을 바꿨습니다.

김 교육감은 다음 주 중 기자회견을 열어
자신의 계획을 발표하고 이달 말
사퇴 뒤 예비후보로 등록할 계획입니다.


현재 선거 사무소와 캠프 인력 구성,
공약 등을 준비 중으로 사무소는 청주
방서 사거리 인근으로 알려졌습니다.


김 교육감 측은 선거법 상 선거
60일 전부터 현직 단체장의 행사 개최와
후원 등이 금지되는 상황에서


예비후보에 등록해 유권자들에게 공약 등을
알리는 것이 선거에 유리하다고 판단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김 교육감에 도전하는 김진균·심의보·
윤건영 예비후보의 단일화 여부는 여전히
답보 상태입니다.


//소제목 : 김진균·심의보·윤건영 단일화 답보 상태…본 후보 등록 전 극적 협의 이룰까?//


예비후보자 등록 직후인 지난 2월부터
일부 후보를 중심으로 회동 제안 등이
오갔지만


주도권 싸움으로 비화하면서
단일화 문제는 수면 아래로 가라 앉았습니다.


심의보, 윤건영 후보의 경우 심 예비후보
선거대책본부 발대식에 함께 하는 등


물밑에서 논의를 해온 것으로
전해졌지만 여전히 접점을 찾지 못했고


지난 12일 저녁 세 예비후보가 만났지만
이 때에도 원론적인 얘기만 오갔다고
후보자들은 말했습니다.


이들 모두 단일화 필요성과 후보자 등록 전
결론을 내야 한다는데 공감하고 있으나,


협의에 난항을 겪으면서 일각에서는
일부 후보만 참여하는 반쪽 단일화가
이뤄지거나 각자도생의 길을 가는 것 아니냐는
말도 나오고 있습니다.


HCN뉴스 남궁형진입니다.(영상취재 임헌태 기자)

http://ccs.co.kr/cn444a7306

전체
충주시
제천, 단양
중부4군
청주권
기타

16일 충북 흐리고 선선…오후 소나기

2022-06-15

충북 중‧북부 코로나 111명 확진

2022-06-14

충북 중·북부 저수 상태, 심각 1곳·경계 3곳

2022-06-14

15일 충북 흐리고 오후 소나기

2022-06-14

충북도의회 마지막 회기…안건 24건 심사

2022-06-13

충북도, 3차 중기육성자금 1천150억 접수

2022-06-13

충북 중‧북부 코로나 103명 확진

2022-06-13

14일 충북 지역 흐리고 더위 주춤

2022-06-13

충북 중‧북부 코로나 90명 확진

2022-06-10

11일 충북 지역 흐리고 오후 소나기

2022-06-10

“충북 강수량 평년 절반”…대응 합동 TF팀 가동

2022-06-09

충북 중‧북부 코로나 확진자 85명 발생

2022-06-09

10일 충북 구름 많고 더워…낮 27~30도

2022-06-09

김영환 충북지사 당선인, 인수위원회 출범

2022-06-08

충북 중‧북부 코로나 129명 확진

2022-06-08

9일 충북 흐리고 5~30mm 소나기 예보

2022-06-08

충북 가뭄 피해 우려…용수개발 사업비 투입

2022-06-07

충북 중‧북부 코로나 112명 확진

2022-06-07

8일 충북 흐리고 선선…낮 최고 25도

2022-06-07

[포토뉴스]한국택견협회, 씨름대회서 시범 공연

2022-06-03

[R]충북 투표율 50.6%…기록으로 본 지방선거

2022-06-03

충북 중‧북부 코로나 125명 확진

2022-06-03

4일 충북 구름 많고 한낮 더위…낮 28~31도

2022-06-03

충북 민주당 “도민 선택 존중…겸허히 수용”

2022-06-02

충북 국힘 “도민 지지‧성원 감사”

2022-06-02

CCS CHUNG-BUK CABLE TV COMPANY

  • (주)씨씨에스충북방송
  • 대표: 김형준
  • 사업자등록번호: 303-81-18621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충북아00127
  • 등록일: 2014년 03월 13일
  • 제호: CCS충북방송
  • 발행인: 김형준
  • 편집인: 최봉식
  • 주소: 충북 충주시 예성로114
  • 발행일: 2014년 03월 13일
  • 전화: 043-850-7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유경모
  • 개인정보책임관리자: 김형준
  • Copyright © ccstv.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