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충북 관광 1등”…2년 연속 제천여행객 ‘최다’
최상민 기자 2022-05-03

최근 한국문화관광연구원은 주요 관광지점 입장객 통계를 발표했는데요.


충청북도에서 제천시가 2020년에 이어 2021년에도 가장 많은 관광객이 찾은 도시로 기록됐습니다.


코로나 시국에도 도시 활성화와 관광객 유입을 위한 전략들이 다수 적중했다는 평입니다.


최상민 기잡니다.


<중간제목 : 제천 청풍호반 케이블카>
드넓게 펼쳐진
청풍호의 산과 호수가
한눈에 담겨 화려한 장관을 연출합니다.


<중간제목 : 제천 의림지>
거대한 호수와 푸르른 수목길,
보기만 해도 시원한 폭포까지
고즈넉한 자연을 느끼려는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습니다.


모두
제천의 대표 관광명소입니다.


<중간제목 : 한국문화관광연구원 “제천…충북도내 관광객 1위”>
한국문화관광연구원이 발표한
2021년 주요 관광객 통계에 따르면
제천은 충청북도 내
가장 많은 관광객이 찾은
도시로 선정됐습니다.


C.G.1///
자세한 수치를 살펴보면
1위를 기록한 제천은 총 693만명이 방문했고
그 뒤를 이어 단양은 644만명,
세 번째로 많이 찾은 충주는 250만명을 기록했습니다.
코로나 펜데믹 이전과 이후를 기준으로
통계를 살펴보면
2019년 까지는
단양이 300만명에 달하는 차이로
충북의 1위 관광 도시였습니다.
하지만 코로나가 확산된 2020년부터
제천이 격차를 벌리면서
1위 관광 도시를 달성하게 됐습니다.


<중간제목 : 코로나 펜데믹 기간(20~21년), 제천…2년 연속 1위 기록>
이번 기록이 특별한 의미를 지니는 건
코로나 펜데믹이
극심했던 시기에
증가한 수치이기 때문입니다.


관광산업이 모두 침체됐던 이 시기에 제천은
시의 특색을 살린 미식마케팅과
서울~제천간 고속철도 연결로
관광택시 20대를 배치하는 등


<중간제목 : 미식마케팅, 관광택시. 한국관광공사 연계 사업…“제천 관광 1등 공신”>
자구책으로 마련된 사업으로
관광객들의 안전과 편의에 집중했습니다.


이외에도
한국관광공사와 연계한
친환경 착한여행 워케이션 사업,
웰니스 관광 프로그램 등을 진행하며
가뭄과도 같았던 제천 관광은
단비를 맞을 수 있었습니다.


<현장인터뷰>안미선///관광객
“내륙의 바다 청풍호반에서 케이블카와 유람선을 탔어요. 너무나 맑은 공기와 경치가 눈앞을 눈부시게 해서 아주 제천 관광이 활성화 될 것이라고 보구요.”


S.U.///코로나로 인해 제한됐던 사회적 거리두기와 마스크 착용까지 모두 해제되면서 제천시를 찾을 관광객 수는 앞으로 더 늘어날 전망입니다. CCS뉴스 최상민입니다.(편집 안동오)


http://ccs.co.kr/cn6361a1ed

전체
충주시
제천, 단양
중부4군
청주권
기타

괴산군, 유기농엑스포 야외 전시포 조성

2022-06-24

충북 중‧북부 코로나 45명 확진

2022-06-24

[R]충북 본격 장마 시작…“국지성 호우 피해 대비”

2022-06-24

25일 충북 구름 많고 오후 소나기

2022-06-24

[포토뉴스]충주 용산동 홀몸노인 건강음식 지원

2022-06-23

[포토뉴스]콜마이앤에이치㈜, 음성군에 3천850만원 상당 기탁

2022-06-23

음성군, 해양레저스포츠 체험 교실 운영

2022-06-23

제천치매안심센터, 찾아가는 기억지키미 사업

2022-06-23

증평군 “9월까지 임업경영체 등록하세요”

2022-06-23

단양군, 2023년도 신재생에너지 보급사업 신청

2022-06-23

증평군, 체력증진교실 운영 재개

2022-06-23

제천시 ‘2022 안녕 충북! 자원봉사 릴레이’ 개최

2022-06-23

괴산군, 신규 공무원 교육·민원담당자 힐링

2022-06-23

충주 제3단계 공공근로사업 127명 선발

2022-06-23

단양군, 경유차 조기 폐차 지원사업

2022-06-23

제천시, 호국보훈의 달 ‘스탬프 챌린지’

2022-06-23

조길형 충주시장 “교통 환경 개선 건의”

2022-06-23

충주시, 국‧도비 7천814억 확보 목표

2022-06-23

진천군, 농기계 임대료 50% 감면 기간 연장

2022-06-23

[R]‘냉해와 가뭄’…단양 마늘농가 “수확 저조”

2022-06-23

“진천시 승격 추진전략?…2027년 가능”

2022-06-23

진천 덕산읍, 인구 3만 명 돌파

2022-06-23

“충주 노은면 토석 채취 연장 불허하라”

2022-06-23

충북 중‧북부 코로나 48명 확진

2022-06-23

24일 충북 흐리고 가끔 비

2022-06-23

CCS CHUNG-BUK CABLE TV COMPANY

  • (주)씨씨에스충북방송
  • 대표: 김형준
  • 사업자등록번호: 303-81-18621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충북아00127
  • 등록일: 2014년 03월 13일
  • 제호: CCS충북방송
  • 발행인: 김형준
  • 편집인: 최봉식
  • 주소: 충북 충주시 예성로114
  • 발행일: 2014년 03월 13일
  • 전화: 043-850-7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유경모
  • 개인정보책임관리자: 김형준
  • Copyright © ccstv.co.kr All Rights Reserved.